보리밥 막걸리 무제한 | 석촌 황도 칼국수 보쌈

DELICIOUS WAY

2019.08.05 16:30


칼국수 흡입을 희망하시는 지인분들과 함께 오랜만에 방문한 석촌동 황도 바지락 칼국수.. 엄청 오랜만의 황도였네요.. 찾아보니 3년만의 황도 방문이었다는.. ㅡㅡ;;..



변함없는 모습의 황도였네요.. 주차 서비스도 여전하고 굿~.. 지인분들께서 먼저 도착해 계셔서 바로 슝..



기본 식사 주문은 1인1식.. 인원수 대로 시켜 주세요라고 써있네요.. 셀프바가 기본 제공이기 때문에 당연한 룰입니다..



보쌈메뉴 보강하면서 황도 칼국수.보쌈으로 이름이 변경된거 같네요.. 황도 메뉴판의 모습.. 중요한 메뉴 및 가격.. 칼국수 8,000원 왕만두 5,000원 미니보쌈 12,000원.. 칼국수 가격은 그대로 만두는 2천원인상..



황도의 자랑 셀프코너.. 참기름, 무생채, 고추장은 따로 담으시면 안되고.. 드실만큼 담아 주시란 안내입니다..



포실포실 보리밥을 밥솥에서 퍼서 일단 담아 주시고..



비빔용 고추장을 살짝..



그리고 중요한 무생채.. 밥이랑 1:1로 넣는게 이상적..



참기름을 살짝 더하면 보리비빔밥 완성..



미니 보쌈.. 12,000원..



저는 처음 보는 신메뉴인데.. 나온지는 꽤 되었다고 합니다.. 왕만두보다 요즘은 이게 더 인기라는 지인분의 말씀..



보쌈김치 비쥬얼이 좋네요.. ㅋㅋㅋ..



뽀얀 새우젓..



정갈한 모습입니다.. 김치랑 같이 먹기 좋게 얇게 슬라이스 되어 있어서 깔끔하게 먹을 수 있네요..



보쌈김치 좋네요.. 고기보다 김치가 더 맛있는 기분.. ㅡㅡㅋ..



보시다시피 거의 살코기.. 기름기가 쪽 빠져 담백한건 좋은데.. 다소 퍽퍽한건 어쩔 수 없네요..



보쌈엔 막걸리.. 막걸리가 무제한이라서 지인분께서 황도를 완전 사랑하신다는거.. ㅡㅡㅋ..



칼국수 나오려면 시간이 꽤 걸리니까 애피타이져용으로는 아주 좋네요.. 보쌈 다 먹을 때쯤 칼국수가 딱 나온다는.. 타이밍이 절묘..



먹다 보니 은근 누린내도 느껴지고.. 흐음..



바지락 칼국수 양이 많아서 보쌈이 많이 나오면 부담스러운데.. 미니사이즈라서 식전에 먹기 딱 좋은데.. 아쉬운 맛입니다.. 더 맛있어졌음 하네요..



칼국수.. 1인분 8,000원..



대야 사이즈 초대형 볼에 나온 바지락 칼국수.. 양이 엄청나요.. 이게 2인분인데.. ㅋㅋㅋ..



황동의 자랑.. 매일 담그는 신선한 배추김치..



뽀얀 국물에 굵직한 노란 국수, 바지락 조개들이 와장창 올려진 황도 바지락 칼국수.. 변함없는 모습이네요..



조개들이 이렇게나 많이.. ㅋㅋㅋ..



조갯살 발라 먹는 재미가 나름 있음..



쓸데없이 간이 쎈 곳들이 많은데 여긴 스프가 그다지 안짜서 맘에 들어요.. 



칼국수필은 그다지 느낄 수 없지만.. 안퍼지는 스타일의 국수라는 메리트가..



한젓갈 집어 올리면 이런 느낌..



김치는 적극적으로 리필을 도와주신다는.. 황도는 김치인심이 좋아요..



반정도 먹은 시점에서 배가 불러 오기 시작한다는..



칼국수만 먹어도 배부른데.. 보리밥을 또 안 먹을 수는 없고 해서.. 결과적으로는 넘나 배부르게 마무리될 수 밖에 없는 황도..



푸짐하게 바지락 칼국수를 흡입하고 싶을 땐 역시 황도..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네요.. 보리밥과 막걸리 무제한이란 훈훈한 인심 석촌 황도에서 느껴 보시라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송파구 석촌동 286-9 | 황도바지락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